자유한국당 서초갑 위원장, 사람이 죽어가는 현장에서 홍보라니
자유한국당 서초갑 위원장, 사람이 죽어가는 현장에서 홍보라니
  • First뉴스
  • 승인 2019.07.06 16:49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이래도 되나 서초갑 전옥현 위원장이 거센 비난을 받고 있다.

[퍼스트뉴스=국회] 더불어민주당은 결혼반지를 찾으러 갔던 예비신부가 숨지고 사상자를 낸 건물 붕괴 사고 현장을 찾은 전 위원장의 ‘기막힌 홍보 방법’ 때문이다.

자유한국당 전 위원장은 현장에 모여든 주민들에게 밝은 미소로 인사를 건네며 명함을 나눠줬고, 사고 현장 인증사진을 찍었다 하니 기가 찰 노릇이다.

당시는 매몰자 구조작업이 한창이었던 순간이었다. 1명이 숨지고 3명이 크게 다친 현장이었다. 정치인이기 전에 사람이다. 사람이라면 그럴 수 없다.

현장을 둘러봤다는 것을 증명하기 위해 어쩔 수 없이 사진을 찍었다고 변명한 자유한국당 서초갑 전 위원장의 행동이 가능한 일인가.

이명박 정부시절 국가정보원 제1차장을 지냈다는 전 위원장에게 정치란 정보 확보의 확장 개념인가.

전 위원장의 국민을 대하는 시각이 자유한국당의 시각이 아니라면, 자유한국당은 깊이 사과하고 합당하고 빠른 조치를 실행해야 한다.

하늘이 무너지는 아픔을 겪고 있을 가족에게 깊은 애도를 표한다.


관련기사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
  • 본사주소 : 서울특별시 송파구 위례성대로16길 18 실버빌타운 503호
  • 전화번호 : 010-6866-9289
  • 등록번호 : 서울 아04093
  • 등록연월일 : 2013.8.9
  • 광주본부주소 : 광주 광역시 북구 서하로213.3F(오치동947-17)
  • 대표전화 : 062-371-1400
  • 팩스 : 062-371-7100
  • 등록번호 : 광주 다 00257, 광주 아 00146
  • 법인명 : 주식회사 퍼스트미드어그룹
  • 제호 : 퍼스트뉴스
  • 명예회장 : 이종걸
  • 회장 : 한진섭
  • 발행,편집인 : 박채수
  • 청소년보호책임자 : 사장 장수익
  • 고문변호사 : 정준호
  • 퍼스트뉴스 모든 콘텐츠(영상,기사, 사진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, 무단 전재와 복사, 배포 등을 금합니다.
  • Copyright © 2019 퍼스트뉴스. All rights reserved. mail to firstnews@firstnews.co.kr
ND소프트